부안이 보여요!
 
인터넷신문 www.buan21.com//기사제보
 

 
 
       
    뉴스  
     
    기획/연재  
    김형주의 부안이야기
정재철의 부안사람들
박형진의 부안타령
김길중의 오!변산반도
허정균의 부안일기
오!새만금
바라래 살어리랏다
고길섶의 부안여지도
위도이야기
변산반도국립공원
부안을 노래한 시/글
 
    사설/칼럼/기고  
    부안여행  
    부안 역사기행
부안 생태기행
부안 맛기행
부안사는이야기
그곳에 가고싶다
 
   


"핵 없는 나라, 주민자치 실현의 확대를 위해 나가자"
2.14 부안주민투표 10주년 기념행사
| 2014·02·19 13:19 |
2003년과 2004년, 전라북도 부안땅에서 가장 많이 불린 노래 ‘반핵출정가’가 2012년 2월 14일 부안에서 다시 힘차게 불렸다. 수많은 연인이 거리에서 초콜릿을 나누는 ‘발렌타인데이’, 적어도 부안군민에게 2월 14일은 ‘발렌타인 데이’보다는 ‘민주주의의 새 역사’가 쓰인 날이다. 2004년 부안핵폐기장 유치찬반 주민투표관리위원회 위원장이던 박원순 시장이 영상 메시지를 보냈다.



▲ 이날 행사에는 주민투표 당시에 주민들과 함께 현장에 있었던 문규현 부안반핵대책위원회 공동대표(당시 천주교 부안성당 신부)와 하승수 부안주민투표 관리위원회 사무처장(현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)이 참여했다.


















/ 전북대안언론 참소리 편집팀 icomn@icomn.net


이 기사는 참소리 http://cham-sori.net 에서 제공받았습니다
  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GGAMBO